투썸플레이스, 북유럽 감성을 담은 ‘겨울 음료 3종’ 출시

- 북유럽의 설원을 연상시키는 비주얼의 ‘카라멜 스노우 라떼’ ‘스트로베리 스노우 라떼’ 출시

- 투썸플레이스 겨울 시그니처 음료인 ‘시그니처 뱅쇼’ 함께 선보여
마종수 기자
majo4545@daum.net | 2019-11-06 11:06:21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  • 카카오스토리 보내기


[Cook&Chef 마종수 기자]프리미엄 디저트 카페 투썸플레이스가 다가오는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아 특별한 콘셉트의 ‘겨울 음료 3종’을 11월 1일 출시했다고 밝혔다.

‘북유럽에서 맞이하는 크리스마스’를 콘셉트로 한 이번 신제품은 음료마다 북유럽의 이미지를 모던하면서 세련된 감성으로 표현해 크리스마스의 분위기를 한껏 드러내는 것이 특징이다. 겨울 음료 3종은 쌀쌀한 날씨를 따뜻하게 녹여 줄 카라멜과 초콜렛을 활용한 달콤한 라떼류와 유럽의 대표 겨울철 음료 ‘뱅쇼’로 추운 날씨와 잘 어울리는 음료들이다.

'카라멜 스노우 라떼'는 카페라떼에 마스카포네 치즈의 풍미를 더한 음료 위로 생크림을 올리고, 그 위에 크런치 알갱이와 트리 모양의 초콜릿을 토핑 해 낭만적인 크리스마스트리를 연상케 한다. ‘스트로베리 스노우 라떼’는 새콤달콤한 딸기와 고소한 우유를 혼합한 스트로베리 라떼 위에 푸짐하게 생크림을 얹고, 화이트 초콜릿 컬과 붉은색의 라즈베리를 올려 눈 내리는 화이트 크리스마스의 설레는 분위기를 선사한다. 투썸의 겨울 시그니처 음료인 ‘시그니처 뱅쇼’는 깊은 레드 와인의 맛과 달콤한 과일향이 조화롭게 어우러진 음료로 오렌지·레몬 등 상큼한 과일과 시나몬 스틱을 넣어 진하고 달콤 쌉싸름한 맛을 낸다. 특히 투썸플레이스의 뱅쇼는 무알콜로 출시돼 누구나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.

투썸플레이스 관계자는 “산타의 본고장인 북유럽의 이미지를 연상시키는 비주얼의 투썸플레이스 겨울 음료로 크리스마스의 낭만과 설렘을 미리 느껴보시기 바란다”고 말했다.

 

[ⓒ 쿡앤셰프(Cook&Chef)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  • 카카오스토리 보내기